문화재방송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홈으로 | 즐겨찾기등록 |  +관련사이트 
문화재방송 한국 " Since 2008. 2. 1 "
[공지]왼 쪽 아래의 유튜브 바로가기를 클릭하시면 문화재 관련 동영상을 많이 보실 수 있습니다. [문화재방송 캠페인]선조들의 숨결어린 문화재, "문화재를 사랑하는 마음은 애국심입니다" Vj 金鐘文의 동영상 보기는 CHROM에에서 업로드가 안 됩니다.
hudownwbe wojodown nuebfile monjdown yesnkdown lpmedown jneepudw mndownfile bafdownco yabiqedown amehdown fadowntero evnhdown
HOME >
문화재뉴스 >
무형문화재 >
유형문화재 >
기타문화재 >
영상문화 >
역사기행 >
유네스코세계유산 >
문화재연감 >
유튜브 바로가기 >
PageNo : 01
제 목 UFC 두 체급 석권 맥그리거 은퇴 선언
글쓴이 tntv 등록일 [2020.06.07]

 

[속보] 맥그리거 은퇴 선언 "그동안 즐거웠다"

김건일 기자 입력 2020.06.07. 14:12 수정 2020.06.07. 15:30 

               
▲ 깜짝 은퇴를 선언한 코너 맥그리거 ⓒ맥그리거 SNS

[스포티비뉴스=김건일 기자] UFC 페더급·라이트급 두 체급 챔피언에 빛나는 코너 맥그리거(31, 아일랜드)가 은퇴를 선언했다.

맥그리거는 7일(한국시간) 인스타그램에 "오늘 종합격투기에서 은퇴하기로 결정했다"고 깜짝 발표했다.

이어 "모든 기억에 감사하다. 지금까지 정말 즐거웠다"고 덧붙였다.

맥그리거의 은퇴 성명은 이날 UFC 250이 끝난 직후 나왔다.

맥그리거는 SNS에 어머니와 함께 찍은 사진을 올리며 "라스베이거스에서 타이틀전을 치른 뒤 어머니와 찍은 사진 중 하나"라고 설명했다.

맥그리거는 실력과 기행을 겸비한 자타공인 UFC 아이콘.

페더급과 라이트급을 동시에 석권했고 웰터급으로 진출해 네이트 디아즈와 슈퍼파이트, 2017년 8월엔 전설적인 복서 플로이드 메이웨더와 복싱 대결을 벌이기도 했다.

맥그리거는 지난해 3월에도 SNS를 통해 은퇴를 선언했다.

하지만 하빕 누르마고메도프와 재대결하겠다며 은퇴를 번복했고 지난 1월 복귀전에서 도널드 세로니를 TKO로 이겼다.

누르마고메도프와 재대결을 비롯해 디아즈와 3차전, 앤더슨 실바와 슈퍼파이트, 토니 퍼거슨과 라이트급 대결등이 맥그리거의 다음 경기로 추진됐지만 갑작스런 은퇴 선언으로 없던 일이 됐다.

스포티비뉴스=김건일 기자

원문보기

https://sports.v.daum.net/v/20200607141215529 


 

주소:인천광역시 미추홀구 석바위로 53번길 17 | 이메일:tntvkr@nate.com
Copyright(c)tntv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