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재방송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홈으로 | 즐겨찾기등록 |  +관련사이트 
문화재방송 한국 " Since 2008. 2. 1 "
[공지]왼 쪽 아래의 유튜브 바로가기를 클릭하시면 문화재 관련 동영상을 많이 보실 수 있습니다. [문화재방송 캠페인]선조들의 숨결어린 문화재, "문화재를 사랑하는 마음은 애국심입니다" Vj 金鐘文의 동영상 보기는 CHROM에에서 업로드가 안 됩니다.
hudownwbe wojodown nuebfile monjdown yesnkdown lpmedown jneepudw mndownfile bafdownco yabiqedown amehdown fadowntero evnhdown
HOME >
문화재뉴스 >
무형문화재 >
유형문화재 >
기타문화재 >
영상문화 >
역사기행 >
유네스코세계유산 >
문화재연감 >
유튜브 바로가기 >
PageNo : 01
제 목 [화보]사적 제10호 서울성곽(서울城郭)
글쓴이 tntv 등록일 [2011.03.08]


서울성곽

 


서울성곽(흥인지문주변)

 


수선전도

 


숙정문

 


창의문

 


서울성곽원경

 


성벽(남산지구)

 


서울성곽(인왕산지구)

 


서울성곽

 


서울성곽

 
종    목 사적  제10호
 
명     칭 서울성곽(서울城郭)
 
분     류 유적건조물 / 정치국방/ 성/ 성곽
 
수량/면적 467,922.6㎡
 
지 정 일 1963.01.21
 
소 재 지 서울 종로구  누상동 산1-3외
 
시     대 조선시대
 
소 유 자 국유
 
관 리 자 서울특별시
 
 
일반설명

서울의 주위를 둘러싸고 있는 조선시대의 도성(都城)이다.

조선건국 초에 태조가 한양으로 수도를 옮기기 위하여 궁궐과 종묘를 먼저 지은 후, 태조 4년(1395) 도성축조도감을 설치하고 한양을 방위하기 위해 성곽을 쌓도록 하였다. 석성과 토성으로 쌓은 성곽에는 4대문과 4소문을 두었다. 4대문은 동의 흥인지문 ·서의 돈의문 ·남의 숭례문 ·북의 숙정문이고, 4소문은 동북의 홍화문 ·동남의 광희문 ·서북의 창의문 ·서남의 소덕문을 말한다. 동대문에만 성문을 이중으로 보호하기 위한 옹성을 쌓았고, 북문인 숙정문은 원래 숙청문이었는데 이 숙청문은 비밀통로인 암문으로 문루(門樓)를 세우지 않았다.

세종 4년(1422)에 대대적으로 고쳤는데, 흙으로 쌓은 부분을 모두 돌로 다시 쌓고 공격 ·방어 시설을 늘렸다. 숙종 30년(1704)에는 정사각형의 돌을 다듬어 벽면이 수직이 되게 쌓았는데 이는 축성기술이 근대화되었음을 보여준다. 이처럼 서울 성곽은 여러 번에 걸친 수리를 하였으나, 쌓는 방법과 돌의 모양이 각기 달라 쌓은 시기를 구분할 수 있다. 일제시대에는 도시계획이라는 구실로 성문과 성벽을 무너뜨렸고, 해방과 한국전쟁으로 인해 더욱 많이 파괴되었다.

현재 삼청동 ·장충동 일대의 성벽 일부와 남대문 ·동대문 ·동북문 ·홍예문만이 남아있다. 서울 성곽은 조선시대 성 쌓는 기술의 변화과정을 살펴볼 수 있는 좋은 자료이며, 조상들이 나라를 지키려는 호국정신이 깃든 귀중한 문화유산이다.

전문설명

서울 성곽은 조선< 朝鮮 > 태조< 太祖 >가 1394년 한양< 漢陽 >으로 천도하여 한양 방위를 위해 태조< 太祖 > 4년(1395) 도성축조도감< 都城築造都監 >을 설치하고 팔도< 八道 > 인원< 人員 > 20만을 동원하여 쌓은 성곽이다. 석성< 石城 >과 토성< 土城 >으로 축조된 성곽은 짧은 기간에 갑자기 쌓아 부실한 곳이 많았으므로, 세종< 世宗 > 4년(1422)에 약 32만의 인원을 동원하여 장방형< 長方形 > 마름돌로 전면 개축하였다. 그후 숙종< 肅宗 > 30년(1704)에 다시 정방형< 正方形 >의 돌로 보수하였다. 그러나 서울 성곽은 일제< 日帝 >의 침략이 시작되면서 도시 계획의 명목 아래 허물어지기 시작하였고, 해방과 6·25 혼란기에 더욱 많이 파괴되었다. 성곽은 조상들이 나라를 지키려는 유비무환< 有備無患 >의 호국정신< 護國精神 >이 깃들인 귀중한 문화유산< 文化遺産 >으로 길이 보존해야 할 호국유적< 護國遺蹟 >이다.


 

 


 

주소:인천광역시 미추홀구 석바위로 53번길 17 | 이메일:tntvkr@nate.com
Copyright(c)tntv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