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재방송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홈으로 | 즐겨찾기등록 |  +관련사이트 
문화재방송 한국 " Since 2008. 2. 1 "
[공지]왼 쪽 아래의 유튜브 바로가기를 클릭하시면 문화재 관련 동영상을 많이 보실 수 있습니다. [문화재방송 캠페인] 문화재에는 우리 민족의 얼과 혼이 살아 숨 쉬고 있습니다. '문화재를 사랑하는 마음은 애국심입니다.' 휴일이면 가족과 함께 각종 문화재와 함께 하여 민족의 숨결을 느껴 보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hudownwbe wojodown nuebfile monjdown yesnkdown lpmedown jneepudw mndownfile bafdownco yabiqedown amehdown fadowntero evnhdown
HOME >
문화재뉴스 >
무형문화재 >
유형문화재 >
기타문화재 >
영상문화 >
역사기행 >
유네스코세계유산 >
문화재연감 >
유튜브 바로가기 >
PageNo : 01
제 목 국보 제219호 '청화백자매죽문호'
글쓴이 tntv 등록일 [2016.04.15]
 

 

▲국보 제219호 '청화백자매죽문호'.(사진=문화재청)

 
 

‘청화백자매죽문호’는 크고 힘차게 생긴 조선초기의 전형적인 청화백자이다. 높이 41cm, 아가리 지름 16cm, 밑 지름 18cm의 청화백자 항아리다. 몸통 윗부분은 볼록하고, 아랫부분은 잘록하게 좁아졌다가 살짝 벌어진 형태미를 가졌다.  


아가리 맨 위쪽에 두 줄의 가로선이 있고, 그 아래에 꽃무늬와 이중의 원무늬를 번갈아 휘돌아 감은 다음 아래쪽으로 다시 한 줄의 가로선을 둘러 선미학(線美學)의 극미(極美)를 은인자중하고 있다.


어깨 부위에는 장식적이면서 화려한 연꽃무늬가 있고, 굽 바로 위쪽에도 같은 문양을 배치했다. 중심 문양으로는 매화와 대나무가 몸통 전체에 그려졌는데, 가지가 교차하는 매화와 그 사이사이의 대나무 표현이 세밀하며 뛰어나다.  


특히 윤곽선을 먼저 그리고, 그 안에 색을 칠하는 구륵전채법(鉤勒塡彩法, 겉을 뜨고 속을 색으로 채우다)이 돋보인다.  


이 백자는 문양의 표현 기법과 색, 형태면에서 아름다운 항아리이며, 구도와 소재면 에서 중국 명나라 청화백자의 영향을 받았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일치된 평가다. 15세기 중엽 초기에 경기도 광주에서 제작된 것으로 추정된다.  


김영원이 쓴 '조선시대 도자기(서울대학교출판부, 2003)에 따르면 "세련된 양식으로 보아 왕실에서 사용한 것이거나 왕실로부터 하사 받은 특수 계층이 사용한 것으로 추정된다. 이와 똑같은 예가 서울 관철동에서 출토되어 국립중앙박물관에 소장되어 있어 흥미롭다"고 밝혔다.


 

주소:인천광역시 미추홀구 석바위로 53번길 17 | 이메일:tntvkr@nate.com
Copyright(c)tntv All Rights Reserved.